[포토] 노랗게 물든 안성마춤쌀, ‘꿀꺽’ 침 넘어간다

안성 들녘에 노랗게 쌀이 익어간다.

햅쌀로 지은 쌀밥은 한 숟갈 떠서 빨간 김치를 주욱 찢어 얻으면 다른 반찬이 필요 없을 정도의 꿀맛이다. 살(쌀)찌는 소리가 들린다. 밥맛 좋기로 유명한 경기미, 오늘은 그중 안성마춤쌀을 둘러본다. 최고!

[포토] 노랗게 물든 안성마춤쌀, ‘꿀꺽’ 침 넘어간다 경기남부뉴스 10.7 촬영
밥맛이 꿀맛, 안성마춤쌀 2023.10.7 안성시 보개면 남사당로 198 인근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