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세주 도의원, 경기도 전공의 근무지 이탈 파악하고 있지 않아

황세주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

황세주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이 22일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경기도 보건건강국 업무보고 자리에서 ▲ 전공의 파업에 따른 의료공백 대응 ▲ 경기도 동북부 병원 신설 ▲ 경기도의료원 병원 경영정상화 방안 등을 묻고 대안을 제언했다.

황세주 의원은 전공의(專攻醫) 근무지 이탈에 대한 상황을 보건복지부로부터 공유받지 못해 경기도 상황을 확보하지 않은 부분, 공공의료과장이 공석인 이유, 보건의료 환경이 열악한 경기도 동북부의 병원 신설 문제와 경기도의료원의 기존 병원 경영 정상화, 병원 신설, 기존 병원 임대형민자사업(BTL) 비용 소요 등 다양한 경기도의료원 현안을 질의했다.

보건건강국장은 “현재 보건복지부에서 추진하는 공공병원 경영혁신에 따른 지원 계획을 검토하여 지원하고, 모델로 삼을 수 있는 병원 경영 사례를 벤치마킹하여 병원 정상화를 이끌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또한, 황세주 의원은 경기도의료원 업무보고 자리에서 ▲가정형 호스피스 제도(파주병원) ▲병원 소아과 운영(이천병원장) ▲전문의 사직 야간소아과 진료 중단(안성병원) ▲경기도의료원 병원 드라이비트 시공 등을 묻고 대안을 제언했다.

황세주 의원은 “조속한 전문의 채용으로 안성에서의 야간 소아과 의료공백이 없게 해줄 것”을 당부했다.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