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원삼면, 만세투쟁 105년··· 여전히 빛나

정인보 선생의 3.1절 노래대로, 선열을 기억할 것

105년 전 3월 21일 원삼면 좌찬고개 만세운동 기념. 2024년 3월 23일 현재 모습/ 아래 사진은 만주 독립군의 어머니로 불린 정현숙 지사(용인 이동읍 에 태어나 원삼면으로 시집)

105년 전 3월 21일 원삼면 좌찬고개에서는 대한의 독립을 염원하는 함성이 모였다. 바로 대한독립 만세.

용인특례시는 23일 이날을 기념했다. 용인문화원 부설 용인독립운동기념사업회 주최의 재현행사에는 이상일 용인특례시장과 독립유공자 후손,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장소는 구 원삼어린이집 야외무대(원삼면 고당로16번길 3) 야외무대다.

내용은 독립선언서 낭독, 기념사, 축사, 기념 영상 시청, 애국지사 후손 소개, 만세삼창, 독립운동 퍼포먼스와 만세운동 재현 거리 행진을 담았다.

이상일 시장은 “105년 전 3월 21일 원삼면 좌찬고개에서 주민들은 우리나라가 자주독립국이라고 외쳤다”며 “일제의 속박과 탄압에 굴하지 않고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며 나라를 되찾아 주셔서 자유를 누리며 번영하는 나라가 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또 “대역사의 현장인 이곳은 이제 대한민국 반도체산업의 심장부 역할을 할 수 있는 도시로 발전하는 변화가 진행 중”이라며 “대한민국의 성장 동력을 만들 수 있게 될 텐데 앞으로 이 큰일을 잘 완수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달 30일에는 수지구 고기초등학교 입구 머내만세운동 기념비에서 ‘제105주년 머내만세운동 기념행사’가 개최된다. 오후에는 신갈동행정복지센터 광장에서 ‘제105주년 기흥 3·30 독립만세운동 기념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