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론, 친환경 도심항공교통, 자율주행차··· 경기도가 국가 모빌리티의 중심돼

모빌리티 대한민국 R&D 투자의 71%가 경기도에서 진행되고 있어

‘2024 경기 미래모빌리티 페스타’에 참석한 김동연 경기도지사

14일부터 16일까지 시흥 배곧생명공원에서 ‘2024 경기 미래모빌리티 페스타’가 열렸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재)경기테크노파크와 시흥시가 주관했다.

15일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행사에 참석해  “모빌리티의 중심 경기도가 대한민국의 발전을 이끌 것”이라고 강조했다.

경기도 소재 자동차 기업 연구개발비는 6조 2천억 원으로 전국의 71.1%, 연구원 수는 2만 3천300여 명으로 전국의 61.6%를 차지하고 있다. 경기도는 미래차, 친환경차, 자율주행, 친환경 도심항공교통, 수소 기지 등 산업 육성을 도모하고 있다.

김동연 지사는 “모빌리티 대한민국 R&D 투자의 71%가 경기도에서 이뤄지고 있고, 모빌리티 연구 인력의 62%가 경기도에 살고 있다. 이곳 배곧 단지의 기존 바이오에 모빌리티까지 더한 투자로 시흥시와 경기도가 발전하며 나아가 대한민국이 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페스타는 드론, UAM(Urban Air Mobility, 친환경 도심항공교통), 자율주행차 등 경기도의 미래모빌리티 환경을 직접 체험하는 내용이다.

1천200대 규모의 드론 라이트쇼, 도심항공교통(UAM) 전시 및 MaaS(Mobility as a Service)로 불리는 다양한 교통수단을 예약부터 결제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한 통합교통서비스 체험을 유도해 눈길을 끌었다.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