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교통난 해소 , 수도권광역급행철도 C노선 환경영향평가 주민설명회 개최

안양시청사

오는 8월 16일 오전 10시 시청 강당에서 안양시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 C노선 민간투자사업의 환경영향평가(초안주민설명회가 열린다고 4일 밝혔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 C노선(이하 GTX-C노선민간투자사업은 만성적인 수도권 교통난 해소를 위해 주요 거점역(덕정역~청량리역삼성역~수원역)을 30분대로 연결하는 사업이다.

지난 7월 19일 기재부 민간투자사업심의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내년 상반기 착공하고 오는 2028년까지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안양시 대상 구간은 연장 총 5.05㎞이며인덕원역에 관련 공사가 진행될 계획이다.

이에 따라사업시행사인 가칭 수도권광역급행철도씨노선()이 환경영향평가 주민설명회에서 사업 시행으로 발생할 수 있는 환경문제와 대응방안 등의 환경영향평가서를 주민들에게 설명하고 의견을 수렴한다.

앞서, GTX-C노선 환경영향평가서 주민공람은 지난 7월 25일부터 시작됐다.

주민들은 이달 24일까지 환경영향평가서를 시청(환경정책과철도교통과)과 9개 동 행정복지센터(관양 1·2부림동평촌동평안동호계2범계동안양 7·8)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의견이 있는 주민은 이달 31일 오후 6시까지 의견을 공람 장소에 서면 제출하거나 환경영향평가 정보지원시스템에 등록하면 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인덕원역 일대에 큰 변화를 불러올 GTX-C노선 관련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주민들께서 관심을 갖고 주민설명회에 참석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