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수원시민과 함께 ‘탄소중립 확산으로 환경중심 도시로’…

생태교통 출퇴근 릴레이 챌린지가 시작

수원시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해‘생태교통 출퇴근 릴레이 챌린지’를 시작한다.

수원지역 탄소중립 확산을 위해 수원시와 공공기관,대학교,기업,단체 등이 참여하는‘생태교통 출퇴근 릴레이 챌린지’가 시작된다.

수원시는 오는19일 수원시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해‘생태교통 출퇴근 릴레이 챌린지’를 시작한다.

‘생태교통 출퇴근 릴레이 챌린지’는 개인간 지목하는 챌린지가 아닌 지자체나 기업 등 전체 구성원이 특정한 날을 정해 자율적으로 지하철,버스,자전거,도보 등으로 출·퇴근하고, SNS에 기관 등3곳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에 따라 수원시 공직자와 센터 임직원들은19일 오전 자율적으로 도보,자전거,지하철,버스 등을 이용해 출퇴근한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과 수원시자원봉사센터 임직원들은 이날 오전8시30분 경인일보 앞 도보에서 출발,수원시청까지 출근하며 시민들에게 생태교통을 홍보할 예정이다.

이재준 수원시장은“10년 전 수원 행궁동에서 생태교통 페스티벌을 시작해 세계가 주목하는 환경 축제로 만들었던 기억이 난다”며“이젠 수원시민과 함께 탄소중립의 확산을 통해 수원이 환경의 중심이 되는 모범적인 지자체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이 수원시청에 도착하면 수원시 공직자와 환경단체 등은 정문 근처에서‘생태교통 수원2013’ 10주년을 기념하는 탄소중립 퍼포먼스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재준 수원시장은“10년 전 수원 행궁동에서 생태교통 페스티벌을 시작해 세계가 주목하는 환경 축제로 만들었던 기억이 난다”며“이젠 수원시민과 함께 탄소중립의 확산을 통해 수원이 환경의 중심이 되는 모범적인 지자체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재준 수원시장은SNS를 통해 다음 생태교통 출퇴근 릴레이 챌린지 대상으로 대학,기업,공공기관 등3곳을 선정할 예정이다.

2013년 수원시와 이클레이는, “석유고갈시대를 대비한, 자동차 없는 마을을 수원에서 실현해보자”는 담대한 실험을 성공적으로 치러내기도 했다.

또한, 수원시 생태교통 시책으로는 자동차 없는 날 공모사업, 자전거와 개인형 이동수단 이용 활성화, 안전한 보행환경 및 사람중심 교통환경 조성위해 스마트 보행 안전시스템 및 AI기반 스마트횡단보도 설치, 친환경 및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체계 구축 위해 현재까지 친환경자동차 7천 500여대 보급 지원 2030년까지 모든 버스를 전기버스로 교체 등 친환경 대중교통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