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이재준 수원특례시장, 마을만들기 전국대회 통해 더 큰 성장 기대

 

이재준 시장이 “이번 전국대회로 다시 한번 마을만들기의 가치를 세워서 더 크게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하고 있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마을공동체가 저출산, 고령화, 경기침체, 탄소중립과 같은 사회 의제 해결에 중심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18일 경기도청 구청사에서 열린‘제14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개막식에서 이재준 수원시장은“2013년 수원에서 마을만들기 대회를 개최한 이후, 10년 만에 다시 개최하게 됐다”며“이번 전국대회로 다시 한번 마을만들기의 가치를 세워서 더 크게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전국 마을만들기 활동가 1만여 명이 참가해 각 지역의 마을만들기 과제와 비결을 공유하는‘제14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가 18일 개막했다.

수원시가 주최하고 수원도시재단과 마을만들기 전국네트워크가 공동주관하는 마을만들기 전국대회는 매년 새로운 지역을 선정해 개최하는데, 제14회 대회 개최지로 수원시가 선정됐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행사 참석자들과 함께 하고 있다.

개막 첫날인 18일 각자 음식을 가져와 함께 나눠 먹는 만찬 행사‘수네앙블랑(수원+디네앙블랑)’과 개막식을 시작으로 마을리빙랩(생활실험실)경연대회, 마을활동가 시상식 등이 진행됐다. 리빙랩은 MIT 교수가 처음으로 제시한 개념으로 ‘살아있는 실험실’ 등으로 해석되며, 사용자가 직접 나서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사용자 참여형 혁신공간’을 말한다.

19일에는 경기도청 구청사 잔디마당에서 마을정원, 청년마을살이를 주제로 논의하는 기획 컨퍼런스 9개의 자유주제 컨퍼런스매산동, 행궁동, 조원1동, 매탄3동, 율천동, 경기도청 주변 도시재생사업지 등 우수 마을만들기 활동 지역 현장 탐방 등이 이어진다.

마을만들기 활동가들의 활발한 교류 활동도 펼쳐진다. 18일 행궁동 어울림센터, 19일(구) 유림 회관에서 마을활동가 간 연대를 위한 대화 모임이 열린다. 19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음 공유회가 전국대회와 연계해 개최된다.

개막식에 참석한 마을활동가들이 떡메치기 체험을 하고 있다.

이날 개막식에 참석한 해피나래 문경진 대표는 “송죽동에서 마을만들기를 하고 있는데 오늘 이렇게 활동가들과 서로 소통하고 교류하면서 배우는 시간이 되었고, 체험부스에서 떡메치기와 인절미도 맛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고 말했다.

20일에는 경기도마을공동체지원센터에서 자유 컨퍼런스와 함께 폐막식에서 제14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의 활동 결과와 제안사항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대회장 곳곳에서 체험, 홍보, 마켓, 이벤트, 피크닉,푸드존 등 다양한 30여 개 부스가 운영된다.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