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아동학대조사 중복진술 최소화 시스템’ 운영…도입전 대비 15% 감소

21일부터 수원시 내 모든 경찰서
학대 피해 아동의 2차 피해 가능성 낮춰

수원시가 ‘2023년 아동학대 조사 중복진술 최소화 시스템 시범사업 성과 보고회’를 열고 있다.

수원시, 2월 1일부터 모든 경찰서에서 ‘아동학대조사 중복진술 최소화 시스템’을 운영한다.

수원시는 ‘아동학대조사 중복진술 최소화 시스템’을 통해 학대피해아동의 2차 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노력을 시작 했다. 이 시스템은 수원서부경찰서를 중심으로 작년 7월부터 시범운영되었으며, 발견된 문제점을 한 후 이번에는 수원시 내의 모든 경찰서(수원남부·중부·서부)에서 시스템을 운영하게 된다.

이 시스템의 목적은 학대피해아동이 여러 조사기관에서 반복해서 진술하는 것을 최소화하여 아동이 고통을 겪지 않도록 하는 것이다. 기존에는 아동학대 사건이 발생하면 경찰이 출동하고, 필요한 경우 아동보호팀이 동행 출동하여 현장 조사를 진행했다. 하지만 이제는 경찰수사팀이 아동보호팀과 함께 현장에 출동하게 되며, 경찰서에서 경찰 조사를 받을 때에도 전담 공무원이 방문하여 수사팀과 함께 조사하게 된다. 이해 관계인의 진술은 아동보호팀이 자택이나 수원특례시 아동학대공동대응센터에서 조사한다.

시스템의 시범운영 결과를 보면, 작년 7월부터 12월까지 수원서부경찰서 관할 구역에서 발생한 아동학대 사건 중 33건(34%)을 중복진술 최소화 시스템을 적용하여 처리했으며, 시스템 도입 전인 1월부터 6월까지에 비해 중복진술이 1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시스템이 학대 피해 아동의 2차 피해 가능성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관내 경찰서와 긴밀하게 협력하여 정보를 공유하여 시스템이 조기에 정착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