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달갤러리, 김재범 작가「짓눌림이 채워지기까지」展 개최

금속캔버스에서 찾는 세상과의 소통
지난 4일부터 오는 29일까지독특한 경계의 작품 16점 선보여

팔달갤러리에서 김재범 작가「짓눌림이 채워지기까지」展 개최하고 있다.

수원시 팔달구(구청장 김기배)는 청사 1층 팔달갤러리에서 지난 4일부터 오는 29일까지 김재범 작가의 「짓눌림이 채워지기까지」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평면조형이라는 평면과 조각의 중간 지대를 맴도는 독특한 경계의 작품 16점을 청사를 방문하는 민원인들에게 선보인다.

스틸이나 스테인리스 등의 금속판을 캔버스로 삼아 짓누르고 찌그러뜨리며 그 위에 채색을 더한 작가의 작품은 짓눌림을 통해 내면을 끄집어내고 채색으로 다양한 감정을 드러내 세상과 소통을 추구한다.

이번 전시에 참여한 김재범 작가는 “짓눌림 속에서 다채로운 감정의 움직임을 표현하여 희망과 행복을 찾는 저만의 방식을 표현했다”고 말했다.

한편, 팔달갤러리는 팔달구청 1층에 위치하고 있으며, 정치, 상업목적이 아닌 문화예술 관련 개인 및 단체에 공간을 무상으로 대여해 주고 있다.

 

최신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2828 | 등록일 : 2021년 04월 02일  발행᛫편집인 : 김혜숙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숙

이메일 : kgnambu@naver.com  주소 : 우)16311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정로 76번길 45 경기남부뉴스  전화 : 031-244-8646